연구원소개

건설연,“공동주택 바닥충격음 사후성능 확인제도 도입방안 토론회”개최
  • 작성자KICT
  • 작성일자2019/12/23 17:07:07
  • 조회수179

건설연,“공동주택 바닥충격음 사후성능 확인제도 도입방안 토론회”개최
- 건설연, 공동주택 바닥충격음 차단성능 향상을 위한 제도 도입방안 발표
- 공동주택 준공 전 차단성능을 측정하는‘사후성능 확인제도’도입 검토


한국건설기술연구원(원장 한승헌, 이하 건설연)은 12월 23일(월) 서울 서초구 aT센터에서 ‘공동주택 바닥충격음 사후성능 확인제도 도입방안 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건설연이 주관하고 국토교통부가 후원한 이번 토론회는 ‘바닥충격음 차단 사전인정제도’ 시행을 통해 나타난 문제점을 보완하기 위한 ‘사후성능 확인제도’에 대해 발표 및 토론을 진행하였다.


사후성능 확인제도는 준공 단계의 공동주택 현장의 다수 세대에서 바닥충격음 차단성능을 측정하는 ‘사후관리’ 개념이다. 현행제도는 실험실이나 현장 일부 세대에서만 바닥구조의 성능을 시험하여 성능에 대한 인정을 부여하는 ‘사전인정’ 방식으로 운영되어 왔다.


건설연 김경우 연구위원은 토론회에서 사후성능 확인제도 도입배경,도입예정 시기, 사후측정 방법, 성능기준 등에 대해 발표하였다. 이어서 방재시험연구원 정정호 책임연구원은 바닥충격음 성능등급과 관련한 국제표준 동향을 소개하였다.


한승헌 원장은 “본 토론회를 통해서 사후성능 확인제도에 대해 시민단체, 건설업계, 연구기관, 측정기관 등으로부터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이를 바탕으로 공동주택 바닥충격음 차단성능 향상에 더욱 기여할 수 있는 제도를 마련하기 위해 국토교통부와 긴밀히 협의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QUI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