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및 건너띄기 링크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한국건설기술연구원 home

HOME > 연구원 소개 > 홍보센터 > 보도자료

보도자료

건설연, 중국 IWHR과 기술교류 확대 글보기
건설연, 중국 IWHR과 기술교류 확대
작성자 KICT 게시일 2017.06.28 12:56 조회수 276

건설연, 중국 IWHR과 기술교류 확대

- 건설연, IWHR과 제14회 정기 국제교류회 개최 -

- 중국연구소와 중단 없는 기술교류 협력 추진 -

 

□ 최근 대한민국과 중국간 국제관계의 경색에도 불구하고, 과학기술 분야 기술교류협력은 중단 없이 이어지고 있다.

 

□ 한국건설기술연구원(원장 이태식, 이하 KICT)은 중국수리수전과학연구원(원장 匡尚富(Kuang Shangfu), 이하 IWHR)과 함께 중국 베이징 IWHR 본원에서 6월 26일(월)부터 30일(금)까지 4박 5일간에 걸쳐 ‘제14회 KICT-IWHR 국제교류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ㅇ 본 교류회는 한국의 KICT와 중국의 IWHR이 각자 강점을 지닌 연구영역의 정보를 공유하고 양국 과학기술계 이슈 대응에 협력하며, 공동연구 주제 발굴 등의 의견을 교환하기 위해 2004년부터 매년 한·중 양국에서 번갈아 개최되고 있다.

 

ㅇ 중국수리수전과학연구원(中國水利水電科學硏究院, China Institute of Water Resource and Hydropower Research)은 베이징 단싱 연구단지 및 톈진 일원에 산재해 있는 중국 최대 수리과학 전문 국책연구기관으로, 1933년 중국 최초의 물 분야 연구소인 중국제일수공시험소를 모태로 하여 1958년 중국 국무원(행정부) 산하기관으로 통합출범하였으며, 2002년 KICT와 업무협약을 체결한 이래 정기교류회 및 공동연구 등을 수행해 오고 있다.

 

□ 이번 개최로 제14회를 맞은 본 교류회는 최근 한·중 양국간 민감한 외교상황 하에서도 KICT와 IWHR간 긴밀한 협의를 통해 원안대로 차질 없이 진행되어, 양국 과학계의 활발한 연구협력과 양 기관의 유대관계를 재확인하는 계기가 되었다는 평가이다.

 

ㅇ 정기교류회 2일차(27일) 종일 진행된 공동세미나를 통해서는 양측 총 15명의 발표자가 ‘수자원 및 홍수 관리’, ‘퇴적물 및 수질’, 그리고 ‘구조, 재료 및 지반공학설계’의 3개 분야 세션으로 주제발표를 실시하였다.

 

ㅇ 이후 28일부터 30일까지는 중국 최대 규모의 토목사업으로 꼽히는 ‘남수북조(南水北調, 장강의 수자원을 황하에 연결하는 사업)’ 프로젝트 현장, 바싹 말라버린 베이징 교외의 ‘융딩허(永定河)’ 복원 프로젝트 현장 등을 방문하여 중국 수자원·하천 관련기술의 적용사례를 시찰하고 기술정보를 획득할 예정이다.

 

ㅇ 특히 이번 교류회는 최근 한·중간 국제관계에도 불구하고 교류회의 일정, 공동세미나 규모 및 현장견학 등에서 2015년의 제12회 중국측 개최 교류회에 비하여 대폭 확대가 이루어졌으며, 이는 양 기관 사이의 꾸준하고 긴밀한 의견교환과 상호배려가 있었기에 가능했다는 평가이다.

 

□ 이태식 원장은 이번 교류회의 성공적 개최와 관련하여 “그 동안 쌓아온 연구협력관계가 중요한 시점에 진가를 발휘한 것”이라고 자평하며 “중단 없는 연구분야 교류협력을 통해 최근 양국의 심각한 물 부족에 과학기술이 어떻게 대처하여 나아갈지 연구에 더욱 힘써야 한다”고 밝혔다.

다운로드표
첨부파일
보시는 페이지 담당자 정보
관리담당부서 : 글로벌협력본부
관리담당자 : 홍보정보실
문의 : 031-910-0101
top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