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및 건너띄기 링크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한국건설기술연구원 home

HOME > 연구원 소개 > 홍보센터 > 보도자료

보도자료

건설연, 중국 국가연구기관과 정기교류 확대 글보기
건설연, 중국 국가연구기관과 정기교류 확대
작성자 KICT 게시일 2017.07.19 19:24 조회수 345

건설연, 중국 국가연구기관과 정기교류 확대

- 건설연, 중국 RIOH와 제8회 정기 국제교류회 개최 -

- 중국 공로과학연구원과 스마트시티 기술교류 협력 증대 -

 

□ “이번에는 ‘도로교통’이다.” 한·중 도로교통 전문가들이 양국간 관계 경색에도 불구하고 수리과학 분야에 이어 교류협력에 나섰다.

 

□ 한국건설기술연구원(원장 이태식, 이하 건설연/KICT)은 중국 교통운수부 공로과학연구원(원장 张劲泉(Zhang Jingquan), 이하 RIOH)과 함께 7월 17일(월)부터 21일(금)까지 중국 베이징에서 4박 5일간 ‘제8회 KICT-RIOH 국제교류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 ​건설연 방문단은 교류회 중 베이징 RIOH 본원에서 열린 공동세미나를 통해 “도로함몰 위험도 평가 및 분석기술 개발”, “콘크리트 교량 보강을 위한 새로운 긴장 시스템 개발” 등의 주제발표 및 관련 토론을 통해 한국이 보유한 건설신기술을 선보였다.

 

ㅇ 방문단은 이후 중국 서부대개발 거점도시인 시안(西安)으로 이동하여 최신 토목기술이 적용된 시퀸링(西秦岭)터널 등을 시찰하고, 중국 최고의 도로포장기술 인프라를 보유한 장안대학(长安大学) 도로연구소를 방문하여 다양한 기술교류를 진행한다.

 

□ 8회째를 맞는 이번 교류회는 중국 베이징 RIOH 본원에서 개최되었다. 공로과학연구원(Research Institute of Highway China, RIOH)은 중국 국무원 교통운수부 산하의 국립연구기관으로 1956년 설립되었으며, 건설연과 RIOH는 2010년부터 매년 한중 양국에서 번갈아가며 교류회를 개최해 오고 있다.

 

ㅇ 건설연과 RIOH는 지금까지 연구원 산하의 도로교통분야 연구소 수준에서 교류회를 진행해왔다. 그러나 올해부터는 보다 심도 있는 공동연구주제 발굴과 교류성과 증대를 위해 연구원 차원의 교류로 격상, 공동연구테마 선정회의를 통해 건설연이 추진 중인 스마트시티 연구에 대해 양 기관이 함께 할 방안을 구상할 예정이다.

 

ㅇ 양 기관은 교류회를 통해 상호 강점을 지닌 연구영역 정보를 공유하고, 양국 과학기술계의 중요 사안에 대한 협력대응, 공동연구 주제 발굴 등 다방면의 의견을 교환하고 시너지를 도출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특히 RIOH측에서 이태식 원장을 직접 초청하는 등 적극적으로 나서, 교류에 따른 연구성과 확대가 기대된다.

 

ㅇ 최근 한중관계 기류에도 불구하고, 금번 KICT-RIOH 국제교류회는 다년간 쌓아온 양 기관 간 긴밀한 유대관계에 힘입어 차질 없이 추진되고 있다. 또한 건설연은 지난 6월 말 중국수리수전과학연구원(IWHR)과의 교류회도 성료, 한중간 과학기술 교류협력에 앞장선 바 있다.

 

ㅇ 또한 건설연은 금번 교류회를 통해 RIOH의 대규모 실험단지인 베이징 실증도로시험주로 운영에 관한 노하우를 획득하고, 이를건설연이 현재 경기도 연천에 조성 중인 ‘SOC 실증연구센터’의 효율적 활용 방안에 접목할 계획이다.

 

□ 이태식 원장은 “한·중 양국의 도로교통·포장·토목시공 노하우를 우리 건설연의 미래선도적 연구과제인 스마트시티 연구에 접목하는 가능성을 타진했다”며 “이번 교류회가 실질적 공동연구에 박차를 가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다운로드표
첨부파일
보시는 페이지 담당자 정보
관리담당부서 : 글로벌협력본부
관리담당자 : 홍보정보실
문의 : 031-910-0101
top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