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및 건너띄기 링크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한국건설기술연구원 home

HOME > 연구원 소개 > 홍보센터 > 보도자료

보도자료

건설연, 유럽 연구기관들과 스마트시티 건설 협력 강화 글보기
건설연, 유럽 연구기관들과 스마트시티 건설 협력 강화
작성자 KICT 게시일 2017.07.31 09:54 조회수 772

건설연, 유럽 연구기관들과 스마트시티 건설 협력 강화

- 건설연, 유럽 6개 협력연구기관 초청 KICT Day in Europe 행사 개최 -


□ 한국건설기술연구원(원장 이태식, 이하 건설연/KICT)은 7월 28일(금) 스웨덴 스톡홀름 현지에서 진행되는 EKC(2017.7.26.~7.29.) 기간 중 유럽 내 6개 협력 연구기관을 초청, “KICT Day in Europe”행사를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밝혔다.
   * EKC(Europe-Korea Conference on Science and Technology) : 매년 유럽에서 개최되는 유럽-한국 과학기술 컨퍼런스(www.ekc2017.org)
 
 ㅇ 본 행사에는 건설연 및 영국 건축연구소(BRE), 핀란드 국립기술연구소(VTT) 등 유럽 소재 6개 협력 연구기관에서 30여 명의 과학자들이 참석하였으며, 노르웨이 지반연구소(NGI) Karl Henrik Mokkelbost 본부장, 핀란드 국립기술연구소(VTT) Antti Knuuti 한국지사 부대표 등이 ‘미래 스마트도시 방향 제시를 위한 건설연과의 협력’이라는 주제로 발표를 진행하는 등 한국과 EU 연구기관 간 교류협력 방안을 모색하였다.
 


<참석한 EU 연구기관 및 관련 KICT 연구소>

EU 연구기관 / KICT 협력 연구소 
스웨덴, VTI(도로연구소) / 도로연구소
노르웨이, NGI(지반연구소) / 지반연구소
핀란드, VTT(국립기술연구소) / ICT융합연구소
영국, BRE(건축연구소) / 건축도시연구소
독일, GFZ(지질학연구소) / 지반연구소
네덜란드, Deltares(델타레스 社) / 수자원·하천연구소
 

□ 각 세션별 발표에서는 현재 건설연이 개발 중인 스마트시티 및 스마트시티 인덱스(Index) 관련 기술을 소개하고, 행사에 참여한 BRE, VTT 등 각 EU 협력 연구기관과 미래 스마트시티 개발방향에 대해 논의를 진행하였다.

 ㅇ 건설연은 1,600여개에 달하는 국내외 스마트시티 관련 제반 특허를 정리하고 이를 60개 그룹으로 나누어서 그리드화하는 작업을 추진, 관련 내용을 서적으로도 출판하여 국내 스마트시티 기술분야를 한층 업그레이드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으며, 유럽 연구기관과 협력연구를 통해 미래 스마트시티 이니셔티브 확보를 위해 노력 중이다.

□ 이번 ‘KICT Day in Europe’ 행사는 건설연의 “강소형 전문연구소 특화전략사업”을 통한 글로벌 선도 건설기술 확보 노력을 재확인하고, 동시에 건설연과 EU 소재 선도적 연구기관(WCI) 간의 협력활동 성과에 대한 중간점검이라는 점에서 의의를 찾을 수 있다.

 ㅇ 건설연은 지난 2015년 9개 ‘강소형 전문연구소’ 체제로 개편된 이래 각 연구소를 세계최고연구기관(World Class Institute, WCI)으로 육성·지원하기 위하여 “강소형 전문연구소 특화전략사업”을 수행해 오고 있으며, 특히 최근에는 미래 스마트시티 분야 글로벌 선도 건설기술 확보를 위한 국제협력을 다각도로 추진하고 있다.

 ㅇ 현재까지 대표적인 협력사례로 1995년 이래 건설연과 업무협력 관계인 영국 BRE와 2014년부터 진행해 온 녹색건축 분야 공동연구를 꼽을 수 있으며, 네덜란드 Deltares와도 수자원·하천분야 공동연구 및 건설연 안동 하천실험센터를 활용한 대규모 수생 실험 등을 진행하고 있다.

□ 이태식 원장은 “4차 산업혁명에서 스마트시티는 성장의 플랫폼이면서 성장 그 자체이며, 건설연은 앞으로도 유럽 선진연구기관과 함께 도시 규모나 GDP에 따른 스마트시티 인덱스를 개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다운로드표
첨부파일
보시는 페이지 담당자 정보
관리담당부서 : 글로벌협력본부
관리담당자 : 홍보정보실
문의 : 031-910-0101
top

프린트